겨우살이로 담근 '기동주'
link  관리자   2021-08-14

겨우살이로 담근 술을 기동주라고 부른다. 생리가 일정하지 않은 데, 월경과다, 자궁출혈, 대하 등에 천하의 명약이라 할 만하다.

특히 산후에 이술을 조금씩 마시면 몸 안에 있는 어혈이 깨끗하게 풀려나온다. 또 겨우살이를 35도 이상의 술에 1년 쯤 담가두었다가
그 술을 끓여서 뜨거울 때 마시면 고혈압, 신경통, 관절염, 근육통에 효과가 크다.

겨우살이를 겨울철 채취하여 깨끗하게 씻은 다음 잘게 썰어 항아리에 넣어 겨우살이 분량의 3-4배의 술을 붓고 밀봉하여 서늘한 곳에
두어 1년쯤 숙성시키면 독특한 향기가 나는 기동주가 된다. 이것을 하루 두세번, 한 번에 소주잔으로 반잔에서 한 잔 정도를 마신다.

술은 35도 이상 곡주를 쓴다. 술을 마시지 못하는 사람은 겨우살이를 물로 달여 마셔도 같은 효과를 볼 수 있다. 물 한 되에 겨우살이
40-60g을 넣고 물이 반으로 줄 때가지 달여서 그 물을 하루3-7번에 나눠 마신다.

고혈압, 중풍으로 인한 마비, 반신불수, 관절염, 신경통, 근육통, 현기증, 고혈압으로 인한 두통, 협심증, 심계항진, 요통, 빈혈, 갖가지
부인병, 암, 태동불안, 동맥경화, 신장염, 소변이 잘 안나오는데, 위궤양으로 인한 출혈, 폐결핵으로 인한 출혈 등에 두루 효과가 있다.

겨우살이를 오래 먹으면 눈이 밝아지고 이가 튼튼해지며 머리카락이 빠지지 않는다고 한다.

겨우살이 잎은 신경쇠약에 상당한 효과가 있다. 하루 10-30g을 달여 차로 마시면 가슴 두근거림, 불면증이 없어진다. 또 노랗게 익은
열매을 오래 고아서 고약처럼 만들어 유방암,피부종양 등에 바르면 좋은 효과가 있다.

















약이 되는 우리 풀,꽃, 나무











연관 키워드
매실, 결명자, 석창포, 질경이, 민간요법, 모과, 약초끓이기, 위궤양, 암치료약, 뇌졸증, 유자, 민들레, 뇌경색, 당근, 금은화, 냉이, 연고만들기, 골다공증, 화상, 식품첨가물

Powered By 호가계부